기사제목 민주당 함안군수 경선에서 탈락 이상익 후보 "결과 겸허히 받아들여"... 이성용 후보는 무소속 도의원 출마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민주당 함안군수 경선에서 탈락 이상익 후보 "결과 겸허히 받아들여"... 이성용 후보는 무소속 도의원 출마

기사입력 2018.04.27 15:3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어제 끝난 민주당 함안군수 경선에서 탈락한 이상익 후보(사진)가 27일 오후 경선결과를 겸허히 받아들이다는 글을 발표했다.
같은 날 이성용 후보는 도의회 함안제2선거구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이상익 후보는 이날 군민과 지인에게 알리는 문자메십지를 통해 "경선 결과를 겸험히 받아들입니다. 또한 김용철 후보의 앞날에 행운이 깃들고 승리의 월계관이 씌워 지길 기원합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항상 동토이기만 했던 이곳에 봄바람이 불기 시작하였다"면서 "우리 모두는 이 기회를 놓치지말고 반드시 지방정부에 교체를 해야만 한다"고 피력했다.

그는 "지방정부 교체는 촛불혁명의 완성이요 지역구도를 몸으로 깨부수고자 일생을 바치셨던 노무현의 염원이었으며 '사람이 먼저'인 문재인의 바람"이라고 말한 뒤 "출마의 모양과 관련, 주위분들의 여러 조언이 많았으나 저는 길이 아니면 가지 않기에 출마의 기회가 주어지지 않았다 하여 달리 길 아닌 길을 가지 않을 것"이라 밝혔다.


○이성용 후보 "무소속 3선 도의원이라는 새로운 여정에 도전"
 

자유한국당 군수경선에서 탈락한 이성용 후보는 "자유한국당 함안군수 후보 선출 경선결과 패배를 겸허히 받아드리고 향후 거취문제와 관련하여 그간 저의 고민은 길고 깊었다"고 말했다. 

그는 "돌이켜보면 아쉬움과 반성이 되는 일들이 늘어나는 것은 어쩔 수 없는 나의 부족함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이번 함안군수 선거에 나서지는 못하지만 정당정치가 아닌 무소속 3선 도의원이라는 새로운 여정과 도전을 통해 함안군민 여러분과 함께 희망을 만들어 가고 싶다"며 무소속 도의원 선거 출마의사를 밝혔다.

이로써 경남도의원 선거 함안제2선거구는 민주당 빈지태 후보, 자유한국당 조인제 후보, 무소속 이성용 후보의 3파전으로 치러지게됐다.

[함안인터넷뉴스 기자 @]
<저작권자ⓒ함안지역 여론 선도 언론사 함안인터넷뉴스 & hai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함안인터넷뉴스](http://www.hainews.kr)  |        발행인 : 김인교 | 편집인 : 김동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출
  •  |52031 경남 함안군 가야읍 중앙남3길 20-6 302호  | 등록번호 : 경남 아 2344  |  등록일 : 2017년 1월20일 |  
  • 대표전화 : 010-9999-7894 | 전화·팩스 :  
  • Copyright © 2017 www. hainews.kr:all right reserved.
함안지역 여론 선도 언론사 함안인터넷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