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함안인터넷뉴스] 국민의힘 함안군수 경선 조근제 후보 활짝 웃었다(1보)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함안인터넷뉴스] 국민의힘 함안군수 경선 조근제 후보 활짝 웃었다(1보)

기사입력 2022.04.28 15:1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의회 다·라 선거구 4인 선거구로 통합 


 

선거유세이미지.jpg
선거유세 이미지. 본 기사와 관련없음.

 

이변은 일어나지 않았다· 국민의힘 경남도당 선거관리위원회가 오늘(28일) 발표한 함안군수 경선결과 조근제 후보가 승자가 됐다.


 도전자 李 후보는 趙 후보를 바싹 뒤쫓았지만,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당초 두 후보의 대결은 이학석,이성용 예비후보 간 단일화를 이룬 결과가 성과로 나타날지,  조근제 예비후보가 도전자의 거센 바람을 물리치고 아성을 지켜낼 지가 초미의 관심사였다. 


양 진영은 각기 경선 승리를 장담했지만, 결과적으로 조 후보측의 판단이 정확했던 셈이다.


□이성용 예비후보 거취 주목.. "잠시"언급에 관심 

 

향후 주목거리는 이성용 예비후보의 거취다. 그는 이학석 예비후보와의 단일화를 수용한다면서 "잠시" 라는 표현을 썼다. 실제로 이 예비후보는 경남도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 예비후보 사퇴가 되지 않은 상태다.


이 예비후보는 당 경선 직전에  경선후보직에서 사퇴하였으므로 공직선거법상 무소속 출마가 가능하다.  


이로써 오는 6월1일에 실시될 함안군수 선거는 국민의힘 조근제 후보(69)와 더불어민주당 장종하 후보(36), 무소속 이구녕(66)후보의 대결로 치러지게 됐다.



□ 칠원읍 법정인구 43명 넘어 4인 선거구로 통합요인 

□ 도의원 제2선거구와 같아져 ...일부 후보 사퇴, 급 바꾸기 일듯


 

한편 함안군 기초의원 따라 산인 대산 칠서 칠원 칠북 선거구가 4인 선거구로 통합돼 향후 파장이 일 전망이다.  


어제(28일) 도의회를 통과한 경남 시군의원 선거구 획정안에 의하면 함안의 기존 다 선거구(칠원읍·칠북면)와 라 선거구(대산면·칠서면·산인면)가 합쳐져 이 선거구에서 4명의 기초 의원을 뽑게됐다.


광역의원 함안 제2선거구와 통합 기초의원 선거구가 같아진 셈이다· 이에 따라 일부 후보의 사퇴 및 도의원으로 선거 급 바꾸기가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4인 선거구가 된 것은 칠원읍 인구가 법정 인구 상한선을 43명 넘어선 데 따른 것이다.


다음은 28일 현재 선거관리위원회에 광역 및 기초의원 선거 예비후보 등록을 한 후보다·(홈페이지 위에서 아래쪽으로 표시순)



광역(도)의원


△조영제(59·가야읍·국민의힘) △윤광수(53·무소속·법수면) △조인제(50·칠원읍·국민의힘)



기초(군)의원)


 △정금효(60·가야읍·더불어민주당) △조용국(66·가야읍·국민의힘) △이만호(65·가야읍·국민의힘) △배병석(55·군북면·더불어민주당) △조만제(54·법수면·국민의힘) △조철래(66·군북면·국민의힘) △문석주(54·군북면·국민의힘) △박용순(67·군북면·국민의힘) 


△김영동(58·칠원읍·더불어민주당) △윤정희(52·칠원읍·국민의힘) △김정숙(65·칠원읍·국민의힘) △활철용(55·칠원읍·국민의힘) △배재성(71·대산면·더불어민주당) △곽세훈(57·칠서면·국민의힘) △김현수(63·대산면·국민의힘) △이광섭(60·산인면·국민의힘)

[함안인터넷뉴스 기자 @]
<저작권자ⓒ함안지역 여론 선도 언론사 함안인터넷뉴스 & hai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함안인터넷뉴스](http://www.hainews.kr)  |        발행인 : 김인교 | 편집인 : 김동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출
  •  |52031 경남 함안군 가야읍 중앙남3길 20-6 302호  | 등록번호 : 경남 아 2344  |  등록일 : 2017년 1월20일 |  
  • 대표전화 : 010-9999-7894 | 전화·팩스 :  
  • Copyright © 2017 www. hainews.kr:all right reserved.
함안지역 여론 선도 언론사 함안인터넷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